마진 모니터링

마지막 업데이트: 2022년 2월 7일 | 0개 댓글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서울 시내의 한 약국. 사진/연합뉴스

In this study, to investigate of safety for Benzo(a)pyrene in medicinal herb, 8 kinds of selected commercial herbal medicines (Rehmanniae Radix, Rehmanniae Radix Preparata, Amomi Tsao-Ko Fructus, Cimicifugae 마진 모니터링 Rhizoma, Cyperi Rhizoma, Magnoliae Cortex, Scutellariae Radix, Scrophulariae Radix) were analysed using the high performance liquid chromatography with fluorescence detector and assessed the health risk. The levels of benzo(a)pyrene were from non-detection to 28.1 mg/kg, and the average was 3.6 mg/kg. Based on a nationwide survey of the consumption of medicinal herb by the Korean population, we estimated the potential risk from the ingestion of benzo(a)pyrene. The estimated daily intake of benzo(a)pyrene was 1.6 ng/kg b.w./day for group only know the daily average intake of medicinal herb. The MOE (margin of exposure) of benzo(a)pyrene for estimate of health risk was 1.93×105. Therefore, health risk from benzo(a)pyrene through intake of herbal medicine was considered negligible.

키워드 열기/닫기 버튼

피인용 횟수

KCI에서 이 논문을 인용한 논문의 수는 3건 입니다. 열기/닫기 버튼

Scopus에서 이 논문을 인용한 논문의 수는 0입니다. (2018-11-21 기준) KCI 학술지에 SCOPUS 등재 정보와 SCOPUS 학술지의 ISSN, 발행년, 권, 호 시작페이지가 일치하는 논문을 대상으로 조회한 결과입니다.

참고문헌 (31) 열기/닫기 버튼 * 2020년 이후 발행 논문의 참고문헌은 현재 구축 중입니다.

논문 인용하기 닫기

유통 한약재 중 벤조피렌 함량 모니터링 및 안전성 평가 생약학회지

TY - JOUR
AU - 이새람
AU - 김애경
AU - 김성단
AU - 이현경
AU - 이희진
AU - 류회진
AU - 이정미
AU - 유인실
AU - 정권
TI - 유통 한약재 중 벤조피렌 함량 모니터링 및 안전성 평가
T2 - 생약학회지
JO - 생약학회지
PY - 2017
VL - 48
IS - 3
PB 마진 모니터링 - 한국생약학회
SP - 237
EP - 242
SN - 0253-3073
AB - In this study, to investigate of safety for Benzo(a)pyrene in medicinal herb, 8 kinds of selected commercial herbal medicines (Rehmanniae Radix, Rehmanniae Radix Preparata, Amomi Tsao-Ko Fructus, Cimicifugae Rhizoma, Cyperi Rhizoma, Magnoliae Cortex, Scutellariae Radix, Scrophulariae Radix) were analysed using the high performance liquid 마진 모니터링 chromatography with fluorescence detector and assessed the health risk. The levels of benzo(a)pyrene were from non-detection to 28.1 mg/kg, and the average was 3.6 mg/kg. Based on a nationwide survey of the consumption of medicinal herb by the Korean population, we estimated the potential risk from the ingestion of benzo(a)pyrene. The estimated daily intake of benzo(a)pyrene was 1.6 ng/kg b.w./day for group only know the daily average intake of medicinal herb. The MOE (margin of exposure) of benzo(a)pyrene for estimate of health risk was 1.93×105. Therefore, health risk from benzo(a)pyrene through intake of herbal medicine 마진 모니터링 was considered negligible.
KW - Benzo(a)pyrene, Medicinal herbs, Risk assessment, Margin of exposure
DO -
UR -
ER -

이새람, 김애경, 김성단, 이현경, 이희진, 류회진, 이정미, 유인실 and 정권. (2017). 유통 한약재 중 벤조피렌 함량 모니터링 및 안전성 평가. 생약학회지, 48(3), 237-242.

이새람, 김애경, 김성단, 이현경, 이희진, 류회진, 이정미, 유인실 and 정권. 2017, "유통 한약재 중 벤조피렌 함량 모니터링 및 안전성 평가", 생약학회지, vol.48, no.3 pp.237-242.

이새람, 김애경, 김성단, 이현경, 이희진, 류회진, 이정미, 유인실, 정권 "유통 한약재 중 벤조피렌 함량 모니터링 및 안전성 평가" 생약학회지 48.3 pp.237-242 (2017) : 237.

이새람, 김애경, 김성단, 이현경, 이희진, 류회진, 이정미, 유인실, 정권. 유통 한약재 중 벤조피렌 함량 모니터링 및 안전성 평가. 2017; 48(3), 237-242.

이새람, 김애경, 김성단, 이현경, 이희진, 류회진, 이정미, 유인실 and 정권. "유통 한약재 중 벤조피렌 함량 모니터링 및 안전성 평가" 생약학회지 48, no.3 (2017) : 237-242.

이새람; 김애경; 김성단; 이현경; 이희진; 류회진; 이정미; 유인실; 정권. 유통 한약재 중 벤조피렌 함량 모니터링 및 안전성 평가. 생약학회지, 48(3), 237-242.

이새람; 김애경; 김성단; 이현경; 이희진; 류회진; 이정미; 유인실; 정권. 유통 한약재 중 벤조피렌 함량 모니터링 및 안전성 평가. 생약학회지. 2017; 48(3) 237-242.

이새람, 김애경, 김성단, 이현경, 이희진, 류회진, 이정미, 유인실, 정권. 유통 한약재 중 벤조피렌 함량 모니터링 및 안전성 평가. 2017; 48(3), 237-242.

이새람, 김애경, 김성단, 이현경, 이희진, 류회진, 이정미, 유인실 and 정권. "유통 한약재 중 벤조피렌 함량 모니터링 및 안전성 평가" 생약학회지 48, no.3 (2017) : 237-242.

원문 찾아보기 닫기

유통 한약재 중 벤조피렌 함량 모니터링 및 안전성 평가 Monitoring and Risk Assessment of Benzo(a)pyrene Content in Medicinal Herbs

2017, vol.48, no.3, pp. 237-242

1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 한약재검사팀

2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 한약재검사팀

3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 한약재검사팀

4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 한약재검사팀

5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 한약재검사팀

6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 한약재검사팀

7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 한약재검사팀

8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 한약재검사팀

9 서울특별시 보건환경연구원

기관에서 직접 입력한 원문 URL로 연결합니다.
원문이 연결되지 않는 경우 여기를 클릭하여 관리자에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논문검색 결과 리스트
번호 논문정보

[34113] 대전광역시 유성구 가정로 201 한국연구재단

Copyright(c) 마진 모니터링 2014 NRF ALL Right Reserved. Contact us for more information.

한국투자증권 eFriend Smart 해외선‪물‬ ‪٤+‬

해외선물, 해외옵션 및 FX마진까지 주문 가능한 한국투자증권 ‘eFriend Smart 해외선물’!
보다 빠르게! 보다 Smart하게! 보다 편리하게! 한국투자증권 ‘eFriend Smart 해외선물’이 새롭게 태어났습니다.

[새로운 ‘eFriend Smart 해외선물’ 주요 서비스]

1. 해외선물, 해외옵션 및 FX마진 주문까지 가능
- 다양한 해외선물 거래가능: VIX선물(S&P500, EuroStoxx50 변동성지수), 대만지수선물 및 국내최초로 해외선물 Spread주문까지 스마트폰에서 거래 가능합니다.
- 다양한 해외옵션 거래가능: Nikkei225옵션 및 S&P500옵션, EuroStoxx50옵션, H-Share옵션, 대만지수옵션 및 Weekly옵션, Commodity옵션 등 거래 가능합니다.
- FX마진도 스마트폰에서 거래 가능합니다.

2. 현재가에서 바로 주문이 가능한 신개념 UI/UX 제공
- 해외선물옵션, FX마진 현재가에서 호가, 추이, 차트, 종합시세 등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며, 쉽고 빠른 주문기능을 제공합니다.

3. 차트
- 종합차트 외에 여러 종목을 한꺼번에 볼 수 있는 멀티차트와 2종목이상 비교할 수 있는 비교차트 기능을 제공합니다.

4. 주문
- 해외선물(일반주문, Hedge계좌 주문), FX마진(일반주문, 지정청산주문)을 제공합니다.

5. 투자정보
- 경제지표 발표 시 실시간으로 SMS 발송. 스마트폰, HTS가 켜져 있지 않아도 실시간으로 SMS를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6. 계좌 모니터링 제공
- 계좌 모니터링을 제공하여 추가증거금, 위험도, 최종거래일, 최초통보일을 로그인 시 확인 가능합니다.

[New eFriend Smart 해외선물 이용을 위한 권한 및 이용목적 안내]
▶ 필수적 접근 권한
- 사진폴더 : 고객의소리 파일 첨부 등

우크라發 금융시장 요동… "24시간 모니터링"

비상대응체제 구축 금감원 정례회의 마진 모니터링 → 긴급 점검회의 격상 "성장, 물가 등 실물경제에 전반적인 영향"

여기는 칸라이언즈

시장경제 포럼

▲ 우크라이나를 둘러싼 지정학적 긴장이 고조되면서 코스피가 장 초반 1% 넘게 하락한 22일 오전 서울 중구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에서 한 딜러의 모니터에 푸틴 러시아 대통령 기사가 나오고 있다ⓒ연합뉴스

러시아군의 우크라이나 파병 소식에 국내외 금융시장은 가격변수 변동성이 확대됐다가 다소 진정되는 추세다. 우리 국고채 3년물의 경우 전일 2.36%까지 금리가 뛰었다가 이날 2.34%로 장을 시작하고 11시 현재 2.33%로 내려섰다.

이주열 총재는 "우크라이나 관련 지정학적 리스크의 전개 양상에 따라 금융시장 변동성이 커질 수 있고 성장, 물가 등 실물경제에 전반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며 "24시간 모니터링 체계를 가동, 사태 진행 상황과 국내외 금융·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면밀히 점검해야 한다"고 지시했다.

이찬우 수석부원장 주재로 진행된 회의에서 러시아에 대한 주요국 제재 본격화에 대비해 외환 결제망 현황 및 일별 자금결제 동향 점검, 외국환은행 핫라인 가동 등 전 금융권 외화 관리 체계를 점검했다.

이 수석부원장은 "이번 사태가 미국 등 주요국 통화정책 정상화와 결합해 금융시장 불안이 확산될 가능성이 있다"며 "증권서 단기유동성 및 외화약정 가동 내역 점검 등을 통해 ELS 마진톨 사태 등 단기금융시장 불안이 재연되지 않도록 선제 대응할 것을 당부드린다"고 강조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mail protected]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마진 모니터링

(~2022-07-14 23:59:00 종료)

모아시스 이벤트 모아시스 이벤트

고승범 금융위원장. 뉴스1 DB © News1

고승범 금융위원장. 뉴스1 DB © News1

(서울=뉴스1) 박기호 기자,민선희 기자 = 고승범 금융위원장은 최근 대출금리 상승에 따라 은행권의 예대마진이 커지고 있다는 지적에 “금융감독원과 모니터링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고 위원장은 29일 오전 국회 정무위원회에 출석해 ‘(대출)금리 인상으로 서민은 곡소리를 내는데 은행권은 콧노래를 부르는 분위기가 됐다’는 박용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고 위원장은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인상하고 정부가 가계부채 관리를 강화하며 미국도 통화정책을 정상화한다는 말이 나오면서 대출금리가 많이 오른 측면이 있다”고 했다.

이어 “가계부채 관리 효과가 좀 나타나고 부동산 (시장도) 안정되는 긍정적인 측면이 있다”며 “다만 예매마진이나 대출금리 상승에 따른 실수요자 부담이 문제가 되고 있다”고 말했다.

고 위원장은 “정책서민금융이나 소상공인 가계를 위한 정책금융도 계속 노력하겠다”고 했다.

최근 대출금리 상승에 대출자의 불만이 들끓자 금감원은 은행권의 대출금리 산정과 운영이 모범규준에 따라 충실하게 이행되고 있는지 점검에 나선 상태다. 금융당국이 우회적으로 은행권을 압박하는 모습이지만 얼마나 효과가 있을지는 미지수라는 지적이 나온다.

이날 정무위 전체회의에선 고 위원장을 향해 IBK기업은행 알토스 여자배구단 감독과 갈등을 빚은 선수와 코치가 팀을 무단으로 이탈한 후 제기된 내부 갈등과 관련해 적절한 조치를 해달라는 지적도 나왔다.

이용우 민주당 의원은 “이는 단순한 스포츠 문제가 아니고 IBK기업은행의 레퓨테이션(명성)에 영향을 미치고 잘 처리를 못 하면 심각한 문제가 된다”며 “(고승범 위원장이) 챙겨보고 적절한 조치를 하라”고 말했다. 이에 고 위원장은 “네”라고 답했다.

서울 시내의 한 약국. 사진/연합뉴스

서울 시내의 한 약국. 사진/연합뉴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7만명 대에 진입하는 등 재유행 조짐이 나타나면서,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지난 4일 중단한 의약품 생산 모니터링을 재개할 전망이다. 여름 비수기를 앞두고 또다시 마진이 적은 감기약 생산을 늘리게 된 제약사들은 난감해하고 있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감기약 수급 모니터링'을 재개할 것으로 보인다. 감기약 수급 모니터링은 지난 3월부터 감기약과 해열진통제 등 품귀 현상을 보이자, 정부 차원에서 감기약 생산량 파악 및 생산을 늘리기 위해 진행됐다.

모니터링 대상은 코로나19 증상 완화 의약품을 생산하는 181개 업체 1665개 품목으로, 제약사들은 매주 월요일 이전 주 제품 생산 및 수입량과 재고량 등을 식약처에 보고해야 했다. 식약처는 지난 4일 의약품 공급 우려가 완화됐다며 모니터링을 중단했다.

그러나 신규 확진자가 전주 대비 2배씩 늘어나는 '더블링 현상'이 나타나는 등 코로나19 재유행이 본격화되면서 감기약 수급 불안이 빚어지고 있다. 이에 업계에서는 감기약 수급 모니터링이 재개될 가능성을 높게 보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코로나19가 다시 확산될 위기인 데다 감기약 수급 이야기가 지속적으로 나오고 있어 모니터링을 할 것으로 보인다”며 “최근 논의에서도 이러한 내용이 나온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마진 모니터링

식약처는 코로나19 재유행 등 이상 동향 징후 시 수급 모니터링은 다시 재개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식약처 측은 본지에 “최근 확진자 추세, 의‧약단체 등에서의 모니터링 요청에 따라 우리 처에서는 재개 여부에 대해 검토 중에 있다”고 밝혔다.

그동안 정기약사감시를 서류점검으로 대체하고 행정처분을 유예하거나 과징금으로 대체하는 등 제조업체 생산 증대 지원방안도 10월까지 연장한다.

이미 최대한 공장 가동률을 높여 생산하고 있던 제약사들은 감기약 수요를 따라가기 어렵다고 호소한다. 기본적으로 제약사들은 수급 예측을 하고 연간 생산계획을 세워 설비를 가동한다. 여름은 전통적으로 감기약의 비수기니만큼 상대적으로 생산량을 적게 잡아둔다.

설비를 갑작스럽게 증산할 수도 없는 데다 다른 의약품 생산일정이 잡힌 상황에서 감기약 생산을 늘리기는 쉽지 않다. 코로나19 확산세가 끝난 후 재고를 고려하면 생산 계획을 무리하게 변경하는 것도 부담이 따른다.

한 제약사 관계자는 “식약처가 허가와 규제를 내리는 기관인데, 아무래도 부담을 가지지 않을 수가 없다”며 “우리도 판매 기회가 늘어나는 만큼 역량 안에서 최대한 합리적으로 수급하고자 하지만 무조건 생산을 늘릴 수는 없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감기약 매출이 늘어난다고 해도 제약사들이 마냥 반가워하기는 어렵다. 감기약이 상대적으로 마진율이 낮은 품목인 데, 사용량-약가연동제(PVA)' 적용으로 인해 병원에서 처방을 받아야 하는 전문의약품(ETC)의 경우 많이 팔았다고 약값이 내려갈 가능성도 있다.

사용량-약가 연동제는 건강보험에 등재된 의약품 판매량이 늘어 청구금액이 일정 비율 이상 증가할 경우 약가를 인하하는 제도다. 문제는 코로나19로 인해 일시적으로 증가한 감기약도 예외가 아니라는 점이다.

연초에 생산계획을 마진 모니터링 수정해가며 무리하게 생산을 늘리고, 낮밤없이 공장을 가동했던 제약사들은 약가 인하라는 지속적인 손실을 떠안게 된 셈이다. 제약업계에서는 특수성을 고려한 PVA 대상 제외를 요청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정부는 인하율 보정을 고려하고 있다. 한 제약사 관계자는 “현재 정부가 이와 관련해서 협의 중인 것으로 아는데, 유연하게 대응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유한양행의 코푸시럽/정의 1분기 처방액은 78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51% 증가했다. 대원제약의 ‘코대원포르테’는 56억원, ‘코대원에스’는 64억원으로 각각 배 이상으로 급증했다. 안국약품의 시네츄라도 101억원의 매출액을 올리며 전년 동기대비 144.7% 늘었다.

상비약 수요가 늘면서 일반의약품의 매출도 증가세다. 동아제약의 액상감기약 판피린큐는 올해 1분기 매출 123억원으로 같은 기간 183.2%로 늘었고, 동화약품의 감기약 판콜도 같은 기간 110억원의 매출을 올리며 127.2% 증가했다. 단 이쪽도 원자재 수급이 부족해 어려움을 겪고 있다.


0 개 댓글

답장을 남겨주세요